IR News

Investor Relations


[경향신문] 한국양봉학회, ‘세계 벌의 날’ 맞아 우수연구자상 등 시상

보도자료
작성자
genolutionweb
작성일
2023-08-29
조회
530

[기사본문 발췌]

 

한국양봉학회(회장 정철의)는 국제연합(UN)이 정한 ‘세계 벌의 날’을 맞아 올해 우수연구자상 및 우수신진연구자상,

꿀벌과학자상 수상자를 선정, 19일 시상했다.

UN은 생태계에서 벌의 중요성을 일깨우고 전 세계적으로 심각한 문제로 대두되고 있는

벌 개체수 감소에 대한 문제를 인식시킴으로써 벌 보전을 위한 행동을 촉구하기 위해 매년 5월 20일을 ‘세계 벌의 날’로 정했다.

은 인간에게 벌꿀 등 다양한 산물을 제공하는 것은 물론 식물의 꽃가루를 옮겨 종자와 과실생산을 가능하게 하는 화분매개 역할을 한다.

‘벌이 사라지면 우리도 살 수 없다’는 말이 나올 정도로 농업생산과 생태계 구조 및 기능유지에 큰 역할을 하고 있다.

중견연구자 중심의 ‘우수연구자상’은 김보연 동아대 교수를 비롯해 S. M. Namin 안동대 연구교수, S. Ghosh 안동대 연구교수가 선정됐다.

박사후연구원 및 대학원생 중심의 ‘우수신진연구자상’은

김상현씨(서울대), 김윤희씨(동아대), 권민혁씨(안동대), 장현정씨(안동대), 오대근씨(인천대)가 선정됐다.

한국양봉학회지(Journal of apiculture)에 게재된 논문 중 열람 및 인용도가 가장 높은 논문의 주저자에게 수여하는

‘꿀벌과학자상’에는 김경문(제놀루션), 김동원(국립농업과학원)이 공동 수상자로 선정됐다.

 

기사 원문 자세히 보기: https://m.khan.co.kr/environment/environment-general/article/202305191441001#c2b